광양시 섬진강변, 노란 유채꽃 물결 한창
광양시 섬진강변, 노란 유채꽃 물결 한창
  • 김청수 기자
  • 승인 2021.04.12 12: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광양시)
(사진=광양시)

12일 전남 광양시 진월면 섬진강 둔치에 핀 유채꽃이 노란 물결을 이루며 방문객들의 탄성을 자아내고 있다.

유장하게 흐르는 푸른 섬진강 둔치에 조성된 2만㎡ 규모 유채꽃밭은 군데군데 가지를 드리운 능수버들과 어울려 관광객들의 마음을 설레게 한다.

특히, 가장 아름다운 자전거길로 선정된 ‘섬진강 자전거길’ 구간은 라이더들의 마음마저 사로잡고 있다.

유채꽃 장관뿐 아니라 섬진강에서만 채취할 수 있는 재첩국과 재첩회, 벚꽃이 피는 봄에 제맛을 내는 벚굴 등도 4월에 놓치면 안 되는 광양의 맛이다.

박순기 관광과장은 “노랗게 어울려 핀 유채꽃과 함께 맑고 푸른 섬진강가를 천천히 걸으며 봄의 정취를 흠씬 느끼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어 “인근에 있는 MTB 체험장, 섬진강끝들마을, 윤동주 유고보존 정병욱 가옥 등도 함께 들러 특별한 추억을 경험하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신아일보] 광양/김청수 기자

cskim@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