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님의 교회, 빛가람 혁신도시 나주서 화합의 '발걸음'
하나님의 교회, 빛가람 혁신도시 나주서 화합의 '발걸음'
  • 박주용 기자
  • 승인 2021.03.21 15:35
  • 댓글 1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하나님의교회)
(사진=하나님의교회)

국내외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COVID-19,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다방면으로 힘써온 하나님의교회 세계복음선교협회가 광주·전남공동혁신도시 빛가람에 새 성전을 건립하며 지역민들에게 더 큰 희망과 활력을 전하고 있다.

하나님의 교회는 세계 175개국 7500여 교회 규모로, 등록 신자는 2020년 12월 기준 320만 명이다.

나주빛가람 하나님의 교회는 지난 18일 준공돼, 21일 입주를 마쳤다. 교회가 위치한 빛가람혁신도시는 광주와 전남 2개 시·도가 건설하는 전국 유일한 초광역 혁신도시다.

‘가람’은 강을 의미하는 옛말로 빛가람은 남도의 젖줄인 영산강과 광주의 빛이 하나 되는 상생의 도시라는 의미다.

하나님의 교회 최병운 목사는 새 성전 건립과 관련해 “어렵고 고단한 시간을 보내고 있는 이웃들에게 하나님 사랑의 빛과 생명수로 기쁨과 희망을 선물하며 지역사회와 상생하는 교회가 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이어 “하루빨리 모두가 소중한 일상을 되찾길 바란다”며 가족·이웃을 위한 오케스트라 연주회, ‘우리 어머니’ 글과 사진전과 ‘진심, 아버지를 읽다’전, 직장인을 위한 힐링세미나 등 소통과 화합의 장을 마련해 각계각층의 마음에 위로와 치유를 전할 포부도 밝혔다.

나주빛가람 하나님의 교회는 지상 4층, 연면적 3193.41㎡ 규모다. 밝은 회색빛 석재로 마감한 외벽에 세로로 뻗은 파란색 창문들이 조화를 이룬다. 성경책을 펼쳐 놓은 듯한 모양의 지붕과 부드럽게 굽은 벽면이 시선을 끈다. 내부는 경건하면서도 화사한 분위기로 대예배실과 소예배실, 시청각실, 교육실, 접견실, 식당 등 다양한 공간이 신자들의 동선을 고려해 효율적으로 배치돼 있다.

신자들도 새 성전 마련에 기뻐하며 열의를 다졌다. 주부 김승하(43) 씨는 “하나님께 배운 가르침대로 항상 바른 행실과 겸손한 모습으로 가족 사랑을 실천하고 이웃들에게도 공감과 위로로 함께할 것”이라고 다짐했다. 안은성(37) 씨는 “어려운 이들을 더 돕고 싶다”며 “모두에게 많은 변화가 찾아왔지만 참고 이겨내면 좋은 결실을 얻을 것”이라고 격려했다.  

(사진=하나님의교회)
(사진=하나님의교회)

하나님의 교회는 그동안 나주를 비롯한 광주·전남 각지에서 재난구호, 소외이웃지원, 헌혈, 농촌일손돕기 등 다양한 봉사를 실천하며 가까운 이웃으로 자리매김해왔다.

나주시청 등 관공서와 ‘행복홀씨 도로입양’ 협약을 체결해 꾸준히 환경보호활동을 시행하고, 다년간 헌혈행사를 개최해 혈액을 기증하며 생명이 위급한 이들을 살리는 데 기여했다. 국가적 재난이었던 세월호 침몰사고 때는 44일간 무료급식봉사로 1만 5천 명분 식사를 제공하며 피해 가족들에게 밤낮없이 위로를 전했다.

이 같은 손길은 코로나19 확산으로 단체들의 도움이 줄어든 작년에도 한결같이 이어졌다. 하나님의 교회는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하며 봉사와 지원으로 지역사회의 신뢰와 호평을 받았다.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은 광주와 곡성 이재민 가정에 달려가 수해복구 활동을 펼치는 한편 추석맞이 취약계층 지원, 오염된 환경 정화에도 앞장섰다.

하나님의 교회 대학생봉사단 ASEZ와 직장인청년봉사단 ASEZ WAO가 전개한 ‘핸드투핸드’, ‘하트투하트’ 응원캠페인은 코로나19 대응 현장에서 수고하는 의료진, 소방관 등에 힘과 용기를 안겨줬다.

청년들은 나주시 보건소와 소방서, 광주 광산구 보건소, 순천시 보건소, 조선대병원, 목포 의료원 등을 찾아 정성껏 준비한 손편지와 간식을 전달했다. 뜻밖의 선물을 받은 이들은 가슴 뭉클한 감동을 감추지 못했다. 교회 신자들은 올 1월 전국적인 폭설 때 긴급 제설봉사를 실시해 안전사고를 방지하고, 설 명절을 맞아 관공서에 식료품 세트를 기탁하며 소외이웃들의 외로움도 보듬었다.

한편, 전국 400개 지역에 설립된 하나님의 교회는 최근 인천 영종도, 부산 해운대, 세종, 경기 수원 광교·김포 장기·용인 기흥·화성 향남, 충남 아산 장재, 전북 군산 새만금·전주 만성·고창 등 40여 지역에 성전을 새로 건립했다. 코로나19로 힘든 시민들의 가정 행복과 이웃 화목을 돕고 공공복리 증진을 위해 채비하고 있다.

pjy6093@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박미희 2021-03-22 21:39:50
교회외관이 너무 깔끔하고 이쁘네요~
하나님의교회 봉사나눔은 명성이 자자해서 이미 들어서 알고 있어요!

이용탁 2021-03-22 21:19:48
나주에도 이렇게 아름다운 하나님의교회 성전이 세워진다는것이
너무 좋으네요 ㅎ

스마일 2021-03-22 21:14:49
하나님의 교회는 어머니의 사랑을 실천하며 지역의 발전을 위해 봉사에도 힘쓰고 있으니
하나님의 교회가 점점 늘어나고 있는 것 같습니다. 헌당식을 축하하며... 항상 응원하겠습니다.

김효정 2021-03-22 18:59:48
하나님의 교회에 헌당식이 있었네요.
이름만큼 예쁜 성도들로 가득차길 바랍니다.
축하해요~~

사랑이 2021-03-22 17:06:48
선한 영향력으로 이웃과 사회의 좋은 본이 되어 주는 하나님의 교회인것같아요~환영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