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별내 신도시 1100세대에 스마트가전 공급…B2B 가속
LG전자, 별내 신도시 1100세대에 스마트가전 공급…B2B 가속
  • 장민제 기자
  • 승인 2021.03.11 10: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트롬 워시타워 대규모 공급 첫 번째 B2B 사례
경기도 남양주시 별내 신도시의 주거형 생활숙박시설 1100세대에 설치된 트롬 워시타워.(사진=LG전자)
경기도 남양주시 별내 신도시의 주거형 생활숙박시설 1100세대에 설치된 트롬 워시타워.(사진=LG전자)

LG전자가 대규모 주거단지에 스마트가전을 공급하며 B2B(기업간 거래) 가전시장 공략에 속도를 낸다.

LG전자는 최근 경기도 남양주시 별내 신도시에서 입주를 시작한 주거형 생활숙박시설 1100세대 모두에게 스마트가전과 LG 씽큐 홈 솔루션을 공급했다고 11일 밝혔다.

이에 따라 입주자들은 스마트폰 전용 앱으로 워시타워를 비롯한 스타일러, 스팀 식기세척기, 냉장고, 김치냉장고, 시스템에어컨 등 LG전자 스마트가전 6종을 제어할 수 있다. 또 이 앱을 통해 엘리베이터 호출, 무인택배, 주차위치 확인 등 단지 내 공용 서비스도 이용할 수 있다.

이번 제품공급은 LG전자 B2B 사업의 일환이다. LG전자는 역량을 집약해 소비자들에게 필요한 모든 것을 제공한다는 전략으로 솔루션 사업을 전개하고 있다.

특히 이번 공급에선 트롬 워시타워가 처음으로 B2B에서 대규모 공급됐다. LG전자는 일체형 원바디 디자인인 워시타워의 뛰어난 공간 효율성이 소비자들에게서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고 설명했다.

윤성운 LG전자 리빙어플라이언스마케팅담당은 “차별화된 디자인과 편리함으로 인기를 얻고 있는 트롬 워시타워처럼 제품 경쟁력을 바탕으로 B2B 가전시장에서 고객들에게 차원이 다른 가치를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jangstag@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