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성희 농협 회장, 주한베트남 대사와 농업협력 방안 논의
이성희 농협 회장, 주한베트남 대사와 농업협력 방안 논의
  • 나원재 기자
  • 승인 2021.03.09 17: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국 농업 발전과 사업협력 대해 의견 나눠
이성희 농협중앙회장(사진 오른쪽 세번째)은 9일 서울 중구 농협중앙회 본관에서 응웬 부 뚱(Nguyen Vu Tung) 주한베트남 대사를 접견하고 농업 발전과 사업협력 방안에 관해 의견을 나눴다. (사진 왼쪽부터) 응웬 티 프엉 로안 서기관, 타 티 탕 투이 노동부 과장, 응웬 부 뚱 주한베트남 대사, 이성희 농협중앙회장, 조소행 농협중앙회 상무, 김형신 NH농협금융지주 부사장. (사진=농협중앙회)
이성희 농협중앙회장(사진 오른쪽 세번째)은 9일 서울 중구 농협중앙회 본관에서 응웬 부 뚱(Nguyen Vu Tung) 주한베트남 대사를 접견하고 농업 발전과 사업협력 방안에 관해 의견을 나눴다. (사진 왼쪽부터) 응웬 티 프엉 로안 서기관, 타 티 탕 투이 노동부 과장, 응웬 부 뚱 주한베트남 대사, 이성희 농협중앙회장, 조소행 농협중앙회 상무, 김형신 NH농협금융지주 부사장. (사진=농협중앙회)

이성희 농협중앙회 회장은 9일 서울 중구 농협중앙회 본관에서 응웬 부 뚱(Nguyen Vu Tung) 주한베트남 대사를 접견하고 양국의 농업 발전과 사업협력 방안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

응웬 부 뚱 대사는 협동조합을 통한 베트남 농업‧농촌 발전을 위해 한국농협의 발전경험을 청취하고 한국농협과 베트남협동조합연맹(VCA)간 사업협력을 논의하기 위해 농협중앙회를 방문했다.

한국농협은 2009년 VCA와 양해각서(MOU)를 체결한 후 농산물 수출, 농자재‧농기계 보급 지원, 농산물유통센터 노하우 전수, 교육훈련 등 다양한협력사업을 수행했다.

또, 하노이에 농협은행 지점을 개설해 지난해 1억달러(1139억원) 이상의 자금을 대출하는 등 사업을 확대하고 있다.

이날 자리에서 이 회장은 베트남 정부에 농협은행 호치민지점의 조속한 설립인가 협조를 요청했고, 적극 협력하겠다는 응웬 부 뚱 대사의 답변을 받았다.

농협은 앞으로도 코로나19 상황을 감안해 가면서 한국의 선진 영농기술과 노하우 전수, 농산물과 농자재 수출 등 베트남과의 협력 분야를 점진적으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응웬 부 뚱 대사는 “농협에서 베트남 출신 결혼이민 여성들의 한국 농촌정착에 많은 도움을 주고 있다”며 “베트남 농업·농촌 발전을 위해 VCA에도 한국농협의 지속적인 노하우 공유와 지원을 부탁한다”고 말했다.

이성희 회장은 “농협은 베트남협동조합의 창업농지원센터 건립을 지원해 한국농협의 경험을 전수하고 다양한 방식으로 VCA와 협력해 나가겠다”며 ‘친구와 의지가 있으면 외롭지 않고 성공할 수 있다’는 베트남 속담을 인용해 협력관계를 통한 동반성장을 기원했다.

nwj@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