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코로나19 확진자 치료 중 열세 번째 사망자 발생
대전시, 코로나19 확진자 치료 중 열세 번째 사망자 발생
  • 정태경 기자
  • 승인 2021.01.23 11: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 908번 확진자, 열세 번째 사망
허태정 대전시장은 23일 오전 10시 47분,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대전 거주 확진환자 중 열세 번째 사망자가 발생했다고 밝혔다. (사진=정태경 기자)
허태정 대전시장은 23일 오전 10시 47분,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대전 거주 확진환자 중 열세 번째 사망자가 발생했다고 밝혔다. (사진=정태경 기자)

대전시는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대전 거주 확진환자 중 열세 번째 사망자가 발생했다고 23일 밝혔다.

열세 번째로 사망한 908번 확진자는 지난 1월 7일 확진 판정을 받고 충남대학교병원에 입원 치료 중이었으나, 코로나19 바이러스 감염으로 치료 16일 만에 사망했다.

사망자는 입원 전부터 고혈압의 기저질환이 있는 고령환자로 감염경로는 밝혀지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허태정 시장은 “우리지역에 코로나19 환자가 지속적으로 발생하는 기간에 사망자가 나왔다”는 안타까운 소식을 전하며 고인과 유가족에게 애도의 뜻을 표했다.

taegyeong3975@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