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은행, 통화금융대책반 회의 개최
한국은행, 통화금융대책반 회의 개최
  • 김현진 기자
  • 승인 2020.03.13 10: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내 금융·외환시장 변동성 확대…정책수단 적극 활용
(사진=신아일보DB)
(사진=신아일보DB)

한국은행이 13일 통화금융대책반 회의를 개최해 미국 등 주요국 주가 급락의 배경을 살피고, 국내 금융·외환시장에 미치는 영향을 점검했다고 밝혔다.

이날 회의는 윤면식 한국은행 부총재 주재로 개최됐으며 유상대 부총재보와 박종석 부총재보, 통화정책국장, 금융시장국장, 공보관, 투자운용부장 등 한은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한은은 코로나19 사태의 영향 등으로 국내 금융·외환시장의 변동성이 확대되고 있는 만큼, 금융시장 안정을 위한 정책수단을 적극 활용한다는 입장이다.

특히, 이날 장 초반 국채금리가 급등하는 등 채권시장 상황을 예의주시하면서 필요시에는 공개시장운영을 통해 적절한 시장안정화 조치를 강구할 예정이다.

jhuyk@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