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평군, 제1호 치매안심마을 현판식 개최
함평군, 제1호 치매안심마을 현판식 개최
  • 이상휴 기자
  • 승인 2019.11.20 14: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1호 치매안심마을 현판식 개최. (사진=함평군)
제1호 치매안심마을 현판식 개최. (사진=함평군)

전남 함평군은 지난 19일 학교면 원곡창마을에서 ‘함평군 제1호’ 치매안심마을 현판식을 개최했다고 20일 밝혔다.

이날 현판식에는 정철희 함평군의회의장을 비롯한 마을주민 등 70여 명이 참석해 지역 최초로 지정된 치매안심마을을 축하했다.

치매안심마을은 치매환자와 그 가족이 지역에 편안히 정착할 수 있도록 치매에 대한 부정적 인식을 개선하는 치매친화환경 조성사업이다.

앞서 군은 학교면 원곡창마을과 손불면 수문마을을 함평군 제1·2호 치매안심마을로 지정했다.

지난 3월부터는 치매안심마을에 거주하는 만60세 이상 지역주민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치매조기검진△치매인식 개선 파트너 교육 △치매예방 치매안심프로그램 △가스자동잠금장치 설치 △치매안심관리사 돌봄 활동 △치매 친화적 환경조성사업 △치매환자 힐링 나들이 행사 등을 운영해 큰 호응을 얻었다.

군 관계자는 “지역 제2호 치매안심마을로 선정된 손불면 수문마을에 대한 현판식도 올 연말까지 개최할 예정”이라며, “이번에 지정된 치매안심마을이 따뜻한 지역사회 분위기 조성에 큰 기폭제가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shlee@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