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님의 교회 ASEZ, 환경보호 팔 걷어
하나님의 교회 ASEZ, 환경보호 팔 걷어
  • 박주용 기자
  • 승인 2019.08.01 14:21
  • 댓글 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부산·대구·창원 등지 대학교 일대 정화
(사진=ASEZ)
(사진=ASEZ)

하나님의교회 세계복음선교협회 대학생들이 방학을 맞아 정화 활동에 나섰다고 1일 밝혔다.

고려대, 부산대, 동덕여대, 조선대, 영남대 등 하나님의 교회 대학생봉사단 아세즈(ASEZ) 회원 200여명이 참여했다.

이들은 6~7월 각처 대학교 캠퍼스를 중심으로 주변 지역을 정화했다. 유럽, 아시아 등 세계 곳곳에서 유래 없는 폭염과 가뭄, 집중호우 등 이상기후 현상이 빈발하면서 기후변화 대응에 대한 목소리가 커지는 가운데 전개된 활동이어서 더 환영받았다.

ASEZ는 전 세계 175개국, 7500여 하나님의 교회 소속 대학생으로 구성된 국제봉사단체로 ‘Save the Earth from A to Z(처음부터 끝까지 지구를 구하자)’라는 뜻을 담고 있다.

24일 서울에서 펼쳐진 정화활동에는 고려대, 동덕여대, 서경대, 국민대 ASEZ 회원 20여명이 참여했다. 국민대입구부터 숲속정원까지 구간을 청소한 이들은 무단 투기된 쓰레기는 물론 불법 전단지나 홍보지 등도 말끔히 수거했다. 또 거리의 나뭇가지와 잡초 등도 일일이 제거했다.

ASEZ 관계자는 "학교 근처 원룸지역을 중심으로 불법적으로 버려지는 쓰레기와 오물이 많은 편"이라며 "주기적으로 지역 환경을 청결하게 하기 위해 정화활동을 펼쳤는데 이번에 주민센터와 연계해 정화활동을 하게 되니 더욱 좋은 것 같다"고 소감을 밝혔다.

같은 날 부산에서도 20명이 지하철역 인근을 청소했다. 부산대역 일대 거리정화에 나선 이들은 유동인구가 많은 저녁 시간에 청소를 진행했다. 지하철을 이용하는 시민들을 대상으로 자연스레 환경보호 캠페인을 하기 위해서다. 봉사자들은 역 주변에 아무렇게나 버려진 일회용컵과 PT병, 음료수캔, 음식물포장재 등을 수거했다.

이외에도 대구에서는 영남대와 대구가톨릭대 일대 거리를 청소했고, 김천에서는 김천대 일대 2km를 정화했다. 경남 창원에서는 경남대 일대 거리를 청소했다. 경기 안양에서는 대학생과 주민 50여 명이 지역을 위한 환경정화에 함께해 눈길을 끌었다. 앞선 6월에는 홍대 걷고싶은거리 일대와 충남 순천향대 후문 일대, 대구 계명대 일대 등에서 거리정화를 실시했다. 또 경남 김해에서는 ASEZ 회원들이 초등학교를 방문해 환경에 대한 권리뿐 아니라 의무에 대해 일깨우는 ‘Greenship’ 교육을 진행하기도 했다.

[신아일보] 인천/박주용 기자

pjy6093@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8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호호아줌마 2019-08-11 17:44:53
ASEZ에서 꾸준히 좋은 일을 하시네요~ 참 자랑스럽습니다

이선재 2019-08-06 11:50:55
날씨도 더운데 너무 수고하셨습니다.

soso 2019-08-01 23:01:17
대학생들이 방학임에도 부지런하네요 ㅎㅎ 덕분에 세상이 좀더 밝아 보입니다!

착한엄마 2019-08-01 22:18:20
하나님의 교회 대학생 아세즈 봉사단 멋있습니다^^
뭐가 달라도 달라요^^
하나님의 교회 대학생..화이팅~*

도토리 2019-08-01 20:06:11
전국구에서 환경보호를 위해 애쓰셨네요~
젊은 청년들이 방학동안에.... 무더운 날씨에도...
뜻깊은 일을 하셨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