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개회식 시청률 성공적…평소보다 16.4% 상승
개회식 시청률 성공적…평소보다 16.4% 상승
  • 신아일보
  • 승인 2008.08.09 16: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방송 3사가 베이징올림픽 개회식 덕을 톡톡히 봤다.

시청률 조사회사 TNS미디어코리아에 따르면 8일 공중파 방송 3사(KBS1, MBC, SBS)에서 동시 중계한 베이징올림픽 개회식의 전국 가구 시청률의 합은 38.9%(KBS1 17.4%, MBC12.4%, SBS 9.1%)를 기록했다.

이는 개회식 이전 4주 동안 동시간대 평균 시청률의 합인 21.4%보다 16.4% 상승한 수치다.

2000시드니올림픽 30.6%, 2004아테네올림픽 7.3%에 비해 각각 8.3%, 31.6% 상승했다.

이는 시차 때문인 것으로 보인다.

개회식에서 가장 높은 시청률을 기록했던 부분은 만리장성을 표현한 장면으로, 3개 방송사 시청률의 합이 50.5%까지 치솟았다.

1000억원의 비용이 소모된 것으로 알려진 개회식은 장이머우가 총감독을 맡았다.

개회식 예술공연에서는 5가지의 묘미가 담긴 찬란한 문명(燦爛文明)과 '성광(星光)', '자연(自然)', '꿈(夢想)'을 소주제로 한 '휘황찬란한 시대(輝煌時代)'로 나뉘어 환상의 무대를 제공했다.

케반 고스퍼 IOC 언론위원회 위원장은 "장관이었다"며 "특히 성화 점화 장면은 최첨단 과학 기술이 적용된 정말로, 정말로 멋진 광경이었다"고 찬사를 아끼지 않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