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외교부 "대북압박 증대시킬 외교조치 검토 중"
외교부 "대북압박 증대시킬 외교조치 검토 중"
  • 박고은 기자
  • 승인 2017.09.12 15: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보리 결의 철저 이행이 중요하나 다양한 조치도 검토"
▲ 조준혁 외교부 대변인.(사진=연합뉴스)

외교부가 북한에 대한 압박을 증대시킬 수 있는 외교적 조치를 검토 중이다.

조준혁 외교부 대변인은 12일 정례 브리핑에서 "지금은 안보리 대북 제재 결의들이 철저히 이행되도록 하는 것이 중요하다"면서 "다만 북한이 도발을 지속하면 북한에 대한 국제사회의 압박을 증대시킬 수 있는 다양한 외교적 조치에 대해서도 검토 중에 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조 대변인은 이번 안보리 결의에 대해 "북한의 핵·미사일 활동의 자금줄인 외화 획득 채널을 차단해 북한 정권에 큰 고통을 주는 효과가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고 평가했다.    

또 "최초로 북한에 대한 유류(油類) 제품 제공을 제한한 것이 유류 관련 후속 제재의 중요한 기초가 된 것으로 본다"고 말했다.

[신아일보] 박고은 기자 gooeun_p@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