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7-11-23 18:13 (목)
靑 "김이수 부결, 상상도 못 해… 나쁜 선례로 기록될 것"
靑 "김이수 부결, 상상도 못 해… 나쁜 선례로 기록될 것"
  • 김가애 기자
  • 승인 2017.09.11 16: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윤영찬 소통수석 춘추관 논평서… "책임 어디에 있는지 국민이 더 잘 알 것"

▲ (사진=연합뉴스)
청와대는 11일 김이수 헌법재판소장에 대한 임명동의안이 국회에서 부결된 것과 관련, "헌정질서를 정치적이고 정략적으로 악용한 가장 나쁜 선례로 기록될 것"이라고 맹비난했다.

윤영찬 국민소통수석은 이날 춘추관에서 발표한 논평을 통해 "헌재소장 임명안이 국회를 통과하지 못한 것은 헌정사상 처음"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석달 넘게 헌재소장 임명을 기다려온 국민은 오늘 공백 사태가 해소될 것으로 기대했다"면서 "부결은 상상도 못했다"고 말했다.

윤 수석은 "김 후보자의 임명동의안을 정략적으로 연계하려는 시도는 계속됐지만 야당이 부결까지 시키리라고는 상상도 못했다"며 "김 후보자에게는 부결에 이를만한 흠결이 발견되지 않았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무책임의 극치이며, 반대를 위한 반대로 기록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윤 수석은 "이번 부결사태로 헌재소장 공백사태가 계속될 것"이라며 "그 책임이 어디에 있는지, 누구에게 있는지 국민이 더 잘 알것"이라고 말했다.

[신아일보] 김가애 기자 gakim@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