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영준 "中企와 더 협력"… 文대통령 "착한 이미지 '갓뚜기'"
함영준 "中企와 더 협력"… 文대통령 "착한 이미지 '갓뚜기'"
  • 김가애 기자
  • 승인 2017.07.27 23: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와대 '기업인과의 간담회'서… CJ 손경식 "만족스럽다"

▲ 대통령이 27일 오후 청와대 상춘재에서 주요 기업인들을 초청해 개최한 '주요 기업인과의 호프미팅'에서 함영준 오뚜기 회장과 대화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함영준 오뚜기 회장은 27일 "중소기업과의 협력을 계속 늘려나갈 것"이라고 말했다고 박수현 청와대 대변인이 밝혔다.

함 회장은 이날 오후 청와대에서 열린 문재인 대통령과의 기업인 간담회에서 "중소기업과의 협력 관계를 30년 이상 유지하면서 서로 성장해왔다"며 이같이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함 회장에게 "젊은 사람이 아주 선망하는 기업이 된 것 같다"며 "고용과 상속을 통한 경영승계, 사회적 공헌 등 아주 착한 기업 이미지가 '갓뚜기'라는 말을 만들어냈다"고 극찬하기도 했다.

또 장하성 청와대 정책실장은 "오늘 저녁은 오뚜기 라면입니까"라며 분위기를 띄우기도 했다고 박 대변인은 전했다.

문 대통령은 만찬에서 기업인들의 의견을 주로 경청한 것으로 전해졌다.

손경식 CJ 회장은 기업인 참석자들을 대표한 마무리 발언에서 "너무 만족스럽다. 대통령 말씀을 듣고 푸근하게 느끼고 간다"고 말했다.

[신아일보] 김가애 기자 gakim@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