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7-09-20 21:33 (수)

‘경북여성농민 한마당 행사’ 상주서 개최
‘경북여성농민 한마당 행사’ 상주서 개최
  • 김병식 기자
  • 승인 2017.07.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성농민 1000여명 참가, 6개 시·군 화합 행사
▲ (사진=상주시)

경북 상주시는 지난 14일 상주실내체육관(구관)에서’제23회 경북여성농민한마당’행사가 1,000여명의 여성농민이 참석한 가운데 성황리에 개최됐다고 17일 밝혔다.

이날 본 행사에 앞서 ‘상주여성농민 한마당’ 행사를 개최해 개막행사와 사물놀이패 공연 및 ‘단비와 기웅아재의 상주오는날’ 공연 등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했으며, 상주시여성농민회원 간 화합과 결속을 다지는 시간을 가졌다.

이어진 경북여성농민 한마당에서는 ‘여성농민, 농업의 미래를 개척하자!’라는 주제로 도내 6개 시·군 회원 및 가족이 한자리에 모였다. 개회식을 시작으로 여성농민상 시상과 윤금순 강사(비아캄파시나 국제조정위원)의 ‘사드가고 평화오라’라는 주제로 강연이 이어졌으며 어울림마당 등 다채로운 행사가 진행됐다.

또한 농산물 판매, 토종씨앗 전시, GMO없는 먹거리 선전 등 행사장 주변의 부스운영으로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도 제공했다.

이정백 시장은 환영사에서 “상주시에서 열린 이번 행사에 함께하는 여성농민 모두가 더운 여름 농사일로 지친 심신을 재충전하고, 회원 간 협력과 단합의 장이 되며, FTA 등 어려운 농업현실을 극복하고 농업경쟁력을 키우는 뜻 깊은 시간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신아일보] 상주/김병식 기자 bskim@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