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7-11-18 11:24 (토)
김종필 입원… 청와대 캐비닛 문건 공개에 "말이 되느냐"
김종필 입원… 청와대 캐비닛 문건 공개에 "말이 되느냐"
  • 김가애 기자
  • 승인 2017.07.17 08: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정희 100주년 기념우표 발행 무산에도 낙심

▲ 김종필 전 국무총리 (자료사진=연합뉴스)
김종필 전 국무총리가 병원에 입원해 치료를 받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17일 동아일보 김 전 총리는 소화불량으로 식사를 제대로 하지 못해 몸이 쇠약해진 상태로, 지난 12일 서울 송파구 서울아산병원에 입원했다.

김 전 총리 주변에서 입원을 적극 권유한 것으로 알려졌다.

김 전 총리는 입원 전 최근의 정치적 상황에 대해 자주 답답함을 토로했다고 신문은 전했다.

그의 측근들은 김 전 총리가 수세에 몰린 보수의 현재 모습과 문재인 정부에 대한 스트레스로 최근 식사를 일절 못했다고 전했다.

특히 지난 14일 박 전 대통령 재직 중 만들어진 민정수석실 문건과 메모 300여 건이 공개됐다는 보도에는 화를 냈던 것으로 전해졌다.

김 전 총리의 측근은 "김 전 총리가 '민정수석실 문서가 공개되는 게 말이 되느냐. 도대체 박 전 대통령을 모신 참모들이 어떻게 했기에 이렇게 통제력이 없느냐'고 탄식했다"고 밝혔다.

김 전 총리는 최근 박정희 전 대통령 탄생 100주년 기념우표 발행이 무산된 데 대해서도 낙심한 것으로 알려졌다.

[신아일보] 김가애 기자 gakim@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