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바른정당, '쾌도난마' 박종진 전 앵커 영입
바른정당, '쾌도난마' 박종진 전 앵커 영입
  • 박규리 기자
  • 승인 2017.07.13 08: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바른정당 이혜훈 대표가 12일 경남 김해 봉하마을을 찾아 고 노무현 전 대통령 묘역을 참배한 후 방명록을 쓰고 있다.(사진=연합뉴스)

바른정당이 13일 이혜훈 당대표 체제 첫 우수인재 영입 1호로 언론인 출신의 박종진 전 앵커를 점찍었다.

박 전 앵커는 이날 오전 여의도 바른정당 당사에서 입당을 선언할 예정이다. 앞으로 당 조직강화특위 위원으로 활동한다.

박 전 앵커는 MBN 출신으로, 채널A에서 메인뉴스 앵커와 '박종진의 쾌도난마'를, TV조선에서 '강적들', '대찬 인생', '박종진의 라이브쇼' 등을 맡았다.

앞서 지난달 26일 이 신임 당대표는 당선 소감을 통해 "젊은 보수 인재 영입을 통해 바른정당을 자강하게 하겠다"고 밝혔다.

친유(유승민)계로 분류되는 이 대표는 당원 선출 방식으로 첫 수장에 올랐기 때문에 강한 리더십을 바탕으로 젊은 인재 영입도 발빠르게 진행될 것이라고 예고됐다.

[신아일보] 박규리 기자 bgr88@shina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