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김진표 "일자리 창출 위해 추경부터 신속히"
김진표 "일자리 창출 위해 추경부터 신속히"
  • 김가애 기자
  • 승인 2017.05.24 09: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재부 업무보고서… "정부가 앞장서 해결해야"
▲ 24일 오전 통의동 국정기획자문위원회에서 김진표 위원장이 기재부 업무보고에 참석해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사진=연합뉴스)

김진표 국정기획자문위원회 위원장은 24일 "일자리 창출을 위해 이번 추가경정 예산부터 신속하고 충분하게 편성될 수 있도록 지혜를 모아달라"고 밝혔다.

김 위원장은 이날 서울 종로구 금융감독원 연수원에서 열린 경제1분과의 기획재정부 업무보고에서 모두 발언을 통해 "심각한 어려움을 겪는우리 경제를 빨리 위기에서 탈출시키고 특히 젊은이들이 겪고있는 일자리 대란의 고통을 정부가 앞장서서 하루 속히 해결해야 한다는 점에서 모두가 동지라는 생각을 갖고 일해달라"면서 이같이 말했다.

그는 "새 정부는 경제 사회 정책의 최우선을 좋은 일자리 창출에 두고 정책을 펴나가야 한다"면서 "벤처창업 열풍을 일으켜서 좋은 일자리 만들어내는 일들을 추진해야 한다"고도 전했다.

김 위원장은 이어 "대·중소기업 동반 성장과 중소기업 혁신 투자 지원, 4차 산업혁명 과정에서 줄어들 수밖에 없는 일자리를 보완하기 위한 새로운 성장 동력 육성, 소프트웨어 산업 육성, 서비스산업 육성을 추진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이날 업무보고에는 기획재정부의 조용만 기획조정실장과 이찬우 차관보, 최영록 세제실장, 박춘섭 예산실장, 송인창 국제경제관리관, 조규홍 재정관리관 등 기재부 1급 인사들과 국장급 간부들이 참석했다.

국정기획자문위는 이날 기재부를 포함해 산업통상자원부, 중소기업청, 여성가족부, 보건복지부, 행정자치부, 외교부 등 7개 부처로부터 업무보고를 받는다.

[신아일보] 김가애 기자 gakim@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