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19대 대선 투표율 오후 4시 67.1%… 광주 72.9%로 ‘최고’
19대 대선 투표율 오후 4시 67.1%… 광주 72.9%로 ‘최고’
  • 이선진 기자
  • 승인 2017.05.09 16: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 63.1%로 '최저'… 18대 대선 比 1.9%↑

▲ 제19대 대통령 선거일인 9일 오전 서울 서초구 한샘비츠 전시장에 마련된 반포1동 제5투표소에서 유권자들이 투표를 하고 있다.(사진=연합뉴스)

제 19대 대통령 투표율이 9일 오후 4시 기준 67.1%를 기록했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는 이날 오후 4시 기준 총 선거인 수 4247만9710명 가운데 2852만2484명이 투표에 참가했다고 밝혔다.

이는 지난 18대 대선의 동시간대 투표율인 65.2%보다 1.9%포인트 높은 수치다. 지난해 4월 치러진 제20대 총선의 동시간대 투표율 50.2%보다도 훨씬 높은 투표율을 보이고 있다.

지역별로는 광주가 72.9%로 가장 높은 투표율을 보이고 있다. 이어 전라남도가 71.4%, 전라북도가 71.3% 등 호남 지역 투표율이 높다.

반면 제주는 63.1%로 가장 낮은 투표율을 기록했고, 이어 충청남도 63.6%, 인천 65%, 충청북도 65.1%로 비교적 낮은 투표율을 기록 중이다.

서울은 전체보다 다소 높은 68.2%의 투표율을 나타내고 있다.

한편 선관위는 이번 대선 최종투표율을 80%대로 예상하고 있다. 선관위는 또 10일 새벽 2~3시 정도에 당선자 윤곽이 드러날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신아일보] 이선진 기자 sjlee@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