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밤샘토론' 제안에 홍준표 "나는 집에 갈거다, 피곤하다"
'밤샘토론' 제안에 홍준표 "나는 집에 갈거다, 피곤하다"
  • 이선진 기자
  • 승인 2017.04.26 09: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자유한국당 홍준표 대선후보가 25일 오후 고양시 일산동구 빛마루 방송지원센터에서 JTBC·중앙일보·한국정치학회 주최로 열린 2017 대통령 후보 초청 토론회에서 발언 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JTBC 대선후보 토론회에서 ‘밤샘토론’ 제안이 나왔으나 홍준표 자유한국당 후보가 피곤하다며 이를 거부했다.

25일 방송된 JTBC 중앙일보 정치학회 공동주최 2017 대통령 후보 초청 토론회에서는 후보자들이 각자에게 주어진 시간을 ‘오버’해 사용하며 열띤 설전을 이어가자 정의당 심상정 후보가 즉석에서 밤샘토론을 제안했다.

이에 진행을 맡은 손석희 앵커는 “모든 분들이 동의하시면 진행할 수도 있다”고 답했다.  

그러나 홍준표 후보는 “나는 안할거다. 집에 갈거다. 피곤하다”고 답했고 손 앵커는 “한 분이라도 동의하지 않으시면 할 수 없다”고 말했다.  

이후 손석희 앵커는 미련이 남은 듯 2부에서 다시 후보들에게 “토론을 계속 이어가겠냐”고 물었고 홍준표 후보는 곧바로 “나는 집에 갈 것”이라고 답해 장내 웃음을 안겼다.

[신아일보] 이선진 기자 sjlee@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