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2차 TV토론] 문재인 "답변 시간 부족 말고는 만족한다"
[2차 TV토론] 문재인 "답변 시간 부족 말고는 만족한다"
  • 김가애 기자
  • 승인 2017.04.20 01: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대선후보가 19일 오후 서울 여의도 KBS에서 열린 두 번째 대선 TV토론에 앞서 준비를 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대선후보는 19일 두 번째로 실시된 후보 합동 토론에 대해 "답변 시간이 부족했던 점 말고는 만족한다"고 평가했다.

문 후보는 이날 KBS 주최 대선후보 초청토론회 뒤 기자들과 만나 "한 후보에게 질문이 집중되면 충분히 답을 할 수 없는 문제가 있다"면서 "질문에 대해서 답변시간도 공평하게 부여해주는 룰이면 더 좋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처음 시도된 '스탠딩 토론' 방식에 대해서는 "자유롭게 움직인다거나 왔다 갔다 한다거나 해야 의미가 있는데 스탠딩 토론의 의미가 있는지 모르겠다"면서 "우리야 괜찮지만 심상정 후보는 좀 힘들지 않으셨을까 그런 생각이 든다"라고 답했다.

그러면서 "제자리에 딱 서서 답변하는 구조"라면서 "왜 이렇게 하지 않으면 안된다고 고집을 부린 것인지 잘 모르겠다"라고 덧붙였다.

 

[신아일보] 김가애 기자 gakim@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