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2차 TV토론] 유승민 "증세 인정 안하는 文·安, 박근혜 정부 같다"
[2차 TV토론] 유승민 "증세 인정 안하는 文·安, 박근혜 정부 같다"
  • 이선진 기자
  • 승인 2017.04.20 01: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사진=연합뉴스)

바른정당 유승민 대선후보는 19일 서울 여의도 KBS 본관에서 열린 'KBS 주최 제19대 대선후보 초청토론' 결과에 대해 아쉬움을 나타냈다.

유 후보는 토론 직후 기자들에게 이날 토론에 대해 '스스로 몇 점을 줄 수 있느냐'는 질문에 "(자유한국당) 홍준표 후보와 대화를 충분히 못 한 것이 마음에 들지 않는다. 하다 보니까 그런 경향이 있었다"면서 "별로 마음에 안들었다"고 답했다.

유 후보는 "문재인 후보와 안철수 후보의 안보가 얼마나 불안한지를 꼭 얘기하고 싶었는데 시간 안에 충분한 이야기를 못 했다"고 강조했다.

특히 각종 경제 및 복지정책에 필요한 재원조달 방안과 관련해서 "심상정 후보와 저를 제외하고는 재원조달 방안에 대해 증세를 인정하지 않았다"면서 "굉장히 큰 잘못이고 박근혜 정부와 똑같은 일을 문재인 후보와 안철수 후보가 반복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또 각 후보가 9분 동안 토론하는 '총량제 토론'이 정치·외교·안보 분야와 교육·경제·사회·문화 분야 등 2개의 파트로 나눠 진행된 것과 관련해 "나눌 필요 없이 통으로 헐어서 하는 게 좋겠다"는 의견을 냈다.

[신아일보] 이선진 기자 sjlee@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