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7-09-22 14:44 (금)

중국, 북한에 '옐로카드'… "긴장 고조 언행 삼가라"
중국, 북한에 '옐로카드'… "긴장 고조 언행 삼가라"
  • 이은지 기자
  • 승인 2017.04.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中 대화를 통한 한반도 문제 해결 입장 확고부동"
▲ (사진=중국 외교부 홈페이지)

중국 정부가 핵실험·미사일 시험 등 연일 도발 발언을 쏟아내는 북한에 대해 "한반도 긴장을 고조시키는 언행을 삼가하라"고 경고한 것으로 전해졌다.

루캉(陸慷) 외교부 대변인은 19일 정례 브리핑에서 최근 북한 관리들이 미사일 발사 등 도발적인 발언을 연이어 하는 데 대한 중국 측 입장을 묻자 "중국 측은 최근 북한 핵미사일 개발에 대한 유관 입장과 엄중한 우려를 표했다"고 밝혔다.

루 대변인은 "중국은 한반도 비핵화 실현, 한반도 평화와 안정 유지, 대화를 통한 해결 입장이 확고부동하다"고 말했다.

그는 "강조하고 싶은 것은 현재 한반도 정세가 고도로 복잡하고 민감하므로 중국 측은 그 어떠한 정세를 긴장 및 고조시키는 언행에 반대하며 유관 각국이 함께 노력해 정세를 완화하는데 실제적인 노력을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앞서 지난 17일(현지시간) 영국 BBC 방송은 한성렬 북한 외무성 부상이 "북한은 매주 미사일을 발사할 것이며, 미국의 군사공격은 전면전을 부를 것"이라고 밝혔다고 보도했다.

한 부상은 이날 평양에서 BBC와 인터뷰를 갖고 "우리는 추가 미사일 발사를 일주일, 한 달, 1년을 기준으로 실행할 것”이라며 “미국이 군사 행동을 취한다면 전면전으로 이어질 것”"이라고 말했다. 또한 "미국이 우리에게 군사 공격을 계획하고 있다면 우리는 우리식 방법으로 핵 선제 타격을 가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 부상의 발언은 마이크 펜스 미국 부통령이 16일 한국을 방문해 "전략적 인내의 시대가 끝났으며, 북한은 미국을 시험하지 말라"고 경고한 직후 나왔다.

[신아일보] 이은지 기자 ejlee@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