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종합금융, 기업 인수·합병 중개 플랫폼 오픈
우리종합금융, 기업 인수·합병 중개 플랫폼 오픈
  • 강태현 기자
  • 승인 2017.02.10 10: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 M&A거래소와 정보 공유 위한 업무협약 체결
▲ 지난 7일 우리종합금융 정기화 대표이사(왼쪽)와 한국M&A거래소 이창헌 회장이 업무협약식을 갖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우리종합금융)

우리종합금융은 기업 인수·합병(M&A) 중개를 위한 온라인 플랫폼 'M&A 마켓'을 오픈하고 10일 서비스를 개시했다고 밝혔다.

M&A마켓은 기업 매수∙매도를 희망하는 고객이 우리종합금융 홈페이지 또는 우리은행의 1000여개 영업점을 통해 매수∙매도 희망기업에 관한 정보를 등록하고 이를 공유하는 온라인 오픈마켓이다.

우리종합금융 관계자는 "이번 서비스를 통해 기업은 적절한 인수자나 매물을 찾는 비용을 줄일 수 있고, 우리종합금융은 M&A자문, 인수금융 제공 등으로 수익을 올릴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M&A 마켓은 우리은행 모바일뱅크인 '위비뱅크'와 '위비마켓' 및 우리종합금융 홈페이지(wooriib.com)에서 접속할 수 있다.

한편, 우리종합금융은 M&A 마켓 활성화를 위해 지난 7일 한국 M&A 거래소와 업무협약을 맺고 M&A매도∙매수 기업정보를 공유하기로 했다.

[신아일보] 강태현 기자 thkang@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