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일보

prev next
> 전국 네트워크 > 경기
성남, 체납 자동차세 15억7000만원 징수
전연희 기자  |  yhjiun@shinailbo.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1.11  18:14:44
트위터 페이스북 요즘 네이버 구글 msn

경기도 성남시는 체납자동차 번호판영치 활동으로 지난한 해 2408대 차량의 밀린 자동차세(지방세) 15억7000만원을 거둬 들인 것으로 집계했다.

11일 시에 따르면 이는 전체 영치차량 2785대의 86%이며, 이들 차량의 체납액 20억4500만원의 77%에 해당한다.

시가 징수한 체납액 가운데 절반정도(48%)는 새벽 영치활동으로 징수했다.

6개조 30명의 새벽 기동대가 일주일에 한번 오전 4~8시까지에 체납자 집·사무실근처, 야간주차 밀집지역 등을 찾아 체납차량의 번호판을 영치했다.

자동차세를 2회 이상 체납한 성남시등록차량, 4회 이상 체납한 다른 시군차량이 번호판영치 대상이 됐다.

영치차량 차주에겐 납부독려와 함께 번호판 없이 운행하면 100만원 이하의 과태료가 부과됨을 안내했다.

[신아일보] 성남/전연희 기자 yhjiun@shinailbo.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HOT Click
1
'은퇴' 홍성흔 "멋진 지도자 되겠다"… 아들딸 눈물 펑펑
2
고사리 삶다가… 서산 황운사 인근서 또 산불
3
권력 공백 틈타 식품업체 가격 기습 인상
4
공무원은 노동절에도 쉬는데… 황금연휴 '극과 극'
5
김석환 홍성군수, 발품행정 ‘눈에 띄네’
6
봄 이사 수요, 대선前 불확실성보다 '강했다'
7
서울 여의도 구석구석 그려낸 '정밀도로지도' 공개
8
후분양 필요성 공감...단 '금융시스템 개선부터'
9
'D-9' 대선 투표용지 인쇄 시작… 물 건너간 단일화
10
'바람 잘 날 없는' 갤럭시S8… 이번엔 '이유 없는 재부팅' 논란
기획·연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