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대림산업, 3분기 매출 '2조4574억원'
대림산업, 3분기 매출 '2조4574억원'
  • 천동환 기자
  • 승인 2016.10.26 09: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업이익 1307억원… 전년 동기比 92%↑

▲ (자료사진=신아일보DB)

대림산업이 26일 잠정 실적발표를 통해 올해 3분기 IFRS(국제회계기준) 연결기준 매출액 2조4574억원과 영업이익 1307억원, 당기순이익 1091억원이 예상된다고 밝혔다.

전년 동기대비 매출액은 2.4% 증가했으며, 영업이익과 당기순이익도 각각 92%와 50% 늘어났다. 국내 주택 및 석유화학 분야의 실적호전과 해외법인의 실적개선이 3분기 실적에 가장 크게 기여했다.

건설사업부는 1조9006억원의 매출액과 560억원의 영업이익을 기록했다. 특히 지난해 공급한 주택사업의 공사가 본격화됨에 따라 건축사업본부는 전년 동기대비 70% 증가한 1조1318억원의 매출액을 기록했다.

석유화학사업부는 마진 확대 지속과 원가혁신에 따라 수익성이 크게 개선돼 영업이익이 전년 동기대비 5% 증가한 515억원을 기록했다. 대림산업은 여수 폴리부텐 공장의 증설이 끝나는 올해 연말 이후에는 추가적인 매출증가와 이익성장도 기대된다고 강조했다.

지분법 회사인 여천NCC 역시 최근 국제유가 및 제품 스프레드 변동에도 불구하고 원가절감 노력으로 실적이 크게 개선됐다. 여천NCC 지분법이익은 전년 동기대비 73% 증가한 671억원을 기록했다.

오라관광은 지난해 메르스와 리노베이션에 따른 실적부진을 딛고 흑자전환에 성공했다. 대림자동차 역시 영업이익이 전년 동기대비 91% 증가하는 등 연결종속법인 영업이익은 232억원으로 전년 동기대비 흑자전환에 성공했다.

[신아일보] 천동환 기자 cdh4508@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