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한국, ICAO 이사국에 선임… 2001년 이후 6연속
한국, ICAO 이사국에 선임… 2001년 이후 6연속
  • 이은지 기자
  • 승인 2016.10.05 14: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외교부는 5일 우리나라가 국제민간항공기구(ICAO) 이사국 연임에 성공했다고 밝혔다.

외교부에 따르면 4일(현지시간) 캐나다 몬트리올에서 열린 ICAO 총회에서 투표에 참여한 172개국 중 한국이 총 146표를 얻으며 이사국 연임에 성공했다.

유엔의 전문기구인 ICAO는 국제항공을 체계적으로 발전시키기 위해 1947년 설립됐다.

국제항공의 통일된 기준을 마련하기 위한 국제표준 및 글로벌 항공정책을 결정하는 역할을 맡는 기구다.

한국은 1952년 ICAO에 가입했으며, 2001년 처음으로 이사국으로 선임된 이후 6연속 이사국으로 연임에 성공했다. 이사국은 ICAO 내에서 실질적인 의사결정을 담당한다.

외교부는 “이번 ICAO 이사국 6연임은 대한민국이 국제항공사회에서 명실상부하게 지도국가의 위치를 확보했음을 확인시켜 줬다”며 “이를 바탕으로 정부는 앞으로 국적항공사 경쟁력 강화, 인천공항 동북아 허브공항 육성 등 우리 항공분야의 국제경쟁력 강화 정책이 원활히 진행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이번에 한국이 출마한 ICAO ‘파트 3 그룹’에서는 △쿠바(160표) △케냐(159표) △터키(156표) △아랍에미리트(156표) △알제리(151표) △탄자니아(150표) △콩고(136표) △카보베르데(136표) △에콰도르(133표) △우루과이(133표) △파나마(130표) △말레이시아(129표) 등이 동반 당선됐다.

[신아일보] 이은지 기자 ejlee@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