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포켓몬 고’ 인기에 닌텐도 주가도 고공행진
‘포켓몬 고’ 인기에 닌텐도 주가도 고공행진
  • 이은지 기자
  • 승인 2016.07.15 17: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재 시가총액 3조9356억엔… 포켓몬 고 출시 이후 약 20조원 늘어

▲ (사진=AFP/연합뉴스)
‘포켓몬 고’ 인기에 닌텐도 주가도 웃음을 짓고 있다.

포켓몬 고 출시 이후 7거래일만에 주가가 93%나 급등했기 때문이다.

15일 일본 도쿄증시에서 닌텐도는 전날보다 9.8% 오른 2만7780엔에 거래를 마쳤다. 이는 2010년 중순 이후 6년 만에 최고치다.

또 지난 6일(현지시간) 미국, 호주에서 포켓몬 고가 첫 선을 보인 이후 불과 7거래일 만에 93.2%나 치솟았다.

포켓몬 고 출시 이후 닌텐도 주가 상승속도는 역대 최고치다. 출시 3거래일 만인 11일에는 25% 뛰어 상한가를 기록했고, 6거래일 째인 전날에는 16% 올랐다.

이날도 닌텐도는 개장 이후 5분 만에 2만7800엔으로 고가를 찍는 기염을 토하기도 했다. 이후 등락을 거듭하다가 막판에 비슷한 수준에서 마감했다.

닌텐도의 주가 상승속도는 포켓몬 고 출시 이전과 이후로 나눌 수도 있다.

닌텐도가 지난해 3월 모바일게임 진출 선언 이후 1주일 만에 31% 폭등한 바 있지만 현재는 그 때보다 더 주가 그래프가 가파르게 상승 중이다.

현재 시가총액은 3조9356억엔으로 포켓몬 고 출시 이후 1조8984억엔(약 20조원) 늘었다.

아툴 고얄 제프리스 애널리스트는 월스트리트저널(WSJ)과의 인터뷰에서 “닌텐도의 가치는 가을에 ‘동물의 숲(애니멀 크로싱)’과 ‘파이어 엠블렘’ 등 모바일게임이 추가로 출시되면 더 상승할 것”이라며 “포켓몬 고는 맛보기였고, 이들 게임은 더 인기를 끌 것”이라고 전망했다.

[신아일보] 이은지 기자 ejlee@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