캠코, 90억원 규모 국유부동산 공개 매각·대부
캠코, 90억원 규모 국유부동산 공개 매각·대부
  • 김흥수 기자
  • 승인 2015.12.17 13: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캠코(한국자산관리공사)는 오는 21~22일 양일간 90억원 규모, 총79건의 국유부동산을 온비드(www.onbid.co.kr)를 통해 매각·대부한다고 17일 밝혔다..

캠코는 활용도가 높은 국유부동산을 선별해 매주 온비드를 통해 매각 및 대부를 실시하고 있다.

국유부동산 공매는 소유권이 국가에 있어 근저당, 임대차 등 권리관계가 복잡하지 않다는 장점이 있다.

특히 이번 공개입찰의 경우 신규 물건 57건을 비롯해 최초 매각·대부예정가보다 저렴한 물건 22건이 포함돼 있다.

입찰에 참여하기 위해서는 온비드 사이트에 회원가입을 하고 공인인증서를 등록한 후 입찰금액의 10% 이상을 지정된 가상계좌에 입금하면 된다.

매각·대부예정가격 이상의 최고가 입찰자가 낙찰자로 선정되지만 최고가 낙찰자가 복수일 경우에는 무작위 추첨을 통해 선정된다.

낙찰을 받은 후 매각의 경우에는 낙찰일로부터 5영업일 이내에 매매계약을 체결하고 60일 이내에 잔금을 완납해야 한다.

대부의 경우에는 낙찰일로부터 5영업일 이내 대부료 잔금을 납입한 후 대부계약을 체결해야 하며 대부계약 기간은 대부계약 체결일로부터 5년 이내이다.

자세한 공고 사항은 온비드 홈페이지(www.onbid.co.kr) '캠코공매물건 → 캠코공매일정 → 국유재산'에서 확인할 수 있다.

[신아일보] 김흥수 기자 saxofone@shinailbo.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