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천 삼강주막 주모선발대회 ‘눈길’
예천 삼강주막 주모선발대회 ‘눈길’
  • 장인철 기자
  • 승인 2015.08.03 18: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예천군 ‘2015 삼강주막 막걸리축제’에서 지난 1일 삼강주막 주모선발대회가 열렸다. 사진은 선발된 삼강주막 주모들.

경북 예천군과 (재)세계유교문화재단이 함께 주관한 ‘2015 삼강주막 막걸리축제’가 무더위 속에 성황리에 막을 내린 가운데 지난 1일 오후 삼강주막 주모선발대회가 눈길을 끌었다.

‘2015 삼강주막 주모선발대회’는 낙동강 700리 마지막 남은 삼강주막을 적극 홍보하고 대한민국 대표주막의 이미지를 부각시키고 관람객을 모으고 적극적인 참여를 유도하기 위해 참여프로그램으로 올해 처음으로 열렸다.

이 대회 심사기준은 삼강주막을 맛깔나게 소개하는 화려한 입담과 노래, 춤 등 다양한 장기자랑 뿐만 아니라 의상과 분장을 통해 옛날 주모 재현, 관객 호응도 등 다양한 평가를 반영해 삼강주모상, 낙동강상, 내성천상, 금천상 총 4개 부문으로 나뉘어 선발했다.

삼강주모상은 김경숙씨(문경·45)씨가 선발되는 기쁨을 안았다. 또 낙동상은 오순임씨(예천·64)씨, 내성천상은 임시윤씨(대구·21)씨, 금천상은 이미경씨(대구·46)씨가 각각 뽑혔다.

김경숙 씨는 소감으로 “2015 삼강주모로 선발돼 매우 기쁘며 앞으로 삼강주막을 널리 알리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신아일보] 예천/장인철 기자 jic1704@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