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CNN "北 김정은, 고모 김경희 독살 지시"
CNN "北 김정은, 고모 김경희 독살 지시"
  • 박재연 기자
  • 승인 2015.05.12 10: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위 탈북자 인터뷰 "지난해 5월5~6일 김경희 죽일 것 지시"

 
각종 신변이상설이 나왔던 북한 김정은 국방위원회 제1위원장의 고모 김경희가 김정은에 의해 독살됐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미국 CNN방송은 11일(현지시간)서울발 기사에서 고위 탈북자인 A씨와의 단독 인터뷰를 통해 김정은이 고모인 김경희를 독살하라는 지시를 내렸다고 보도했다.

A씨는 인터뷰에서 "지난해 5월5~6일 김정은이 김경희를 죽일 것을 지시했다"며 "당시 김정은의 경호를 담당하는 974부대만이 이 사실을 알고 있었고, 지금은 고위 관리들도 김경희가 독살된 것으로 알고 있다"고 말했다.

A씨는 김경희가 자신의 남편이자 2인자였던 장성택이 처형된 이후 강한 불만을 표출해왔으며, 김정은은 이같은 불만을 잠재우려 했다고 말했다.

다만 CNN은 북한이 지구상에서 가장 폐쇄적이고 억압적인 국가이기 때문에 A씨의 이런 주장을 자체적으로 확인할 방법은 없었다고 설명했다.

김경희는 2013년 9월 이후 공개 석상에 모습을 드러내지 않고있다.

특히 장성택이 처형된 그해 12월 이후부터는 위독설, 뇌졸중 사망설 등 신변이상설에 시달려왔다.

국가정보원은 지난 2월 국회 정보위원회 회의에서 "김경희가 아직 살아있다"고 보고한 바 있다.

[신아일보] 박재연 기자 minsky2819@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