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카터 美국방장관 "사드 배치 논의 단계 아냐"
카터 美국방장관 "사드 배치 논의 단계 아냐"
  • 온라인뉴스팀
  • 승인 2015.04.10 15: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직 생산 단계 있기 때문"

▲ 한민구 국방장관과 애쉬턴 카터 미 국방장관이 10일 오후 서울 용산구 국방부에서 한미 국방장관 회담을 마친뒤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연합뉴스
애슈턴 카터 미국 국방장관은 10일 미국의 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인 '사드'(THAAD)의 한반도 배치 여부와 관련, "현재 세계 누구와도 사드 배치를 논의할 단계는 아니라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카터 장관은 이날 오후 한민구 국방장관과 국방장관회담을 한 직후 가진 공동기자회견에서 "사드는 오늘 회담 의제에 포함되지 않았다. 그 이유는 아직 생산 단계 있기 때문"이라면서 이같이 말했다.

카터 장관은 "(사드를) 어디에 배치할지, 어느 곳에 배치하는 것이 적절한지에 대해 논의를 하지 않았다"면서 "배치 시기도 생산 진행 상황에 따라 결정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한일 과거사 문제아 관련, "아시아에서 역사 문제가 얼마나 민감한지를 충분히 이해하고 있다"면서 "당사국간 화해와 치유 방향으로 해결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강조했다.

▲ 한미 국방장관 회담을 마친 애쉬턴 카터 미 국방장관이 10일 오후 서울 용산구 국방부에서 열린 기자회견에서 발언하고 있다.ⓒ연합뉴스
한민구 국방부 장관은 북한의 제4차 핵실험 여부와 관련, "북한이 추가 핵실험을 하거나 미사일 발사를 할지는 현재까지 가까운 장래에 그런 징후가 있다고 판단하지 않고 확인한 바 없다"면서 "그러나 과거 그들의 행태로 볼 때 추구하는 전략적 목표 달성되지 않으면 이런 도발 가능성은 항상 열려 있다고 생각한다"고 설명했다.

[신아일보] 온라인뉴스팀 webmaster@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