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朴 대통령, 장차관급 인사·靑특보 등에 임명·위촉장 수여
朴 대통령, 장차관급 인사·靑특보 등에 임명·위촉장 수여
  • 장덕중 기자
  • 승인 2015.03.16 11: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특보·수석에도 위촉장 수여

▲ ⓒ연합뉴스
박근혜 대통령 16일 장·차관급 인사 12명, 청와대 특보와 수석 12명 등을 공식 위촉한다.

이날 민경욱 대변인은 브리핑을 통해 "박 대통령이 오늘 오후 청와대에서 장·차관급 인사 12명, 청와대 특보와 수석 12명에게 임명장과 위촉장을 수여한다"고 밝혔다.

위촉장 수여 대상은 정무특보 3명을 비롯해 이명재 민정, 임종인 안보, 김경재 ·신성호 홍보 특보 등이다.

청와대가 정무특보를 신설한 것은 정치권과의 소통강화를 위한 것으로 풀이됐다.

그러나 새누리당 일각에서조차 친박(친박근혜)계 중심 인사들의 낙점으로 오히려 불통이 심화할 수 있다는 지적이 나왔다.

게다가 현역 국회의원의 대통령 특보 겸직을 놓고 논란이 일고 있기도 하다.

이와 함께 박 대통령은 이병기 청와대 비서실장과 우병우 민정수석, 김성우 홍보수석, 조 신 미래전략수석 등 청와대 신임 참모진과 최근 국회 인사청문회를 통과한 홍용표 통일부 장관, 유일호 국토교통부 장관, 유기준 해양수산부 장관, 임종룡 금융위원장에게 임명장을 수여한다.

김재춘 교육부 차관, 최재유 미래창조과학부 2차관, 김주현 법무부 차관, 박민권 문화체육관광부 1차관, 최민호 국무총리 비서실장, 이경숙 국가인권위원회 위원, 한상순 황해도 지사, 김덕순 함경남도 지사 등도 이날 임명장을 받는다.

[신아일보] 장덕중 기자 djjang57@korea.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