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제주항공, 이달부터 기내서 소주 판매
제주항공, 이달부터 기내서 소주 판매
  • 김가애 기자
  • 승인 2015.03.02 14: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만 19세 이상 1인당 1개씩만 구입 가능

제주항공이 이달부터 기내에서 1인당 1개 제한으로 소주를 판매한다.

제주항공은 이달부터 기내에서 기존 맥주와 와인 외에 소주 판매를 시작했다고 2일 밝혔다.

220㎖ 용량의 파우치형 소주는 5000원으로, 만 19세 이상 승객에 한해 1인당 1개씩만 판매한다.

송경훈 제주항공 차장은 "위스키가 아닌 소주를 제공하는 항공사는 제주항공이 유일할 것"이라면서 "소주를 찾는 승객들이 종종 있어 판매를 시작했다"고 설명했다.

제주항공은 또 사전주문하는 기내식에 기존 불고기덮밥과 햄치즈 샌드위치에 스테이크와 생선요리, 어린이를 위한 도시락 등 4가지 메뉴를 추가했다.

컵라면 등 즉석식품을 제외한 기내식을 출반 5일 전까지 주문해야 하며, 가격은 8000~2만원이다.

[신아일보] 김가애 기자 gakim@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