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 명절에 일가족 5명 차 안에서 숨진 채 발견
설 명절에 일가족 5명 차 안에서 숨진 채 발견
  • 온라인뉴스팀
  • 승인 2015.02.20 16: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설 명절에 경남 거제에서 일가족 5명이 차량 안에 숨진 채 발견돼 경찰이 조사에 나섰다.

거제경찰서에 따르면 20일 오전 4시 5분께 경ㄴ마 거제시 둔덕면 언양고개에 세워져 있던 유모(35)씨의 차 안에서 유씨를 비롯한 부인 정모(39)씨, 딸(9), 쌍둥이 아들(6) 등 5명이 피를 흘린 채 숨져 있는 것을 경찰이 발견했다.

경찰은 유씨의 가족들로부터 "설을 맞아 부산 본가에서 만나기로 했지만 도착하지 않고, 통화도 되지 않는다"는 신고를 받고 수색을 벌여왓다.

거제시 연초면의 한 원룸에 살던 유씨 가족은 설 연휴를 맞아 부산 동래구에 있는 본가에 가려던 길인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이 주변 도로의 폐쇄회로 TV (CCTV)를 조회한 결과 유씨의 차량은 지난 19일 오전 1시44분에 둔덕면 일대를 지난 것으로 확인됐다.

발견 당시 차량 문은 모두 내부에서 잠겨져 있엇고, 외부에서 침입한 흔적은 없는 것으로 경찰은 설명했다.

차량 안에서는 과도 등 흉기와 혈흔이 발견됐다.

경찰은 이 같은 정황 외에 차량 발견 지점인 둔덕면이 부산과는 반대 방향이라는 점 등을 바탕으로 일단 타살 혐의점은 없는 것으로 보고 있다.

경찰은 채무 문제로 고민하던 유씨가 극단적인 선택을 한 게 아닌가 보고 유가족 등을 상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신아일보] 온라인뉴스팀 webmaster@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