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정의화 의장 "이완구 인준안 오늘 반드시 처리"
정의화 의장 "이완구 인준안 오늘 반드시 처리"
  • 온라인뉴스팀
  • 승인 2015.02.16 10: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늦어도 2시30분까지는 본회의 열어 표결 진행"
▲ 정의화 국회의장 (사진=연합뉴스)

정의화 국회의장은 16일 이완구 총리후보자의 인준표결을 위한 본회의를 야당의 참석 여부와 관계없이 이날 개의하겠다는 입장을 확인했다.

정 의장은 이날 연합뉴스와의 통화에서 "사나이 일언 중천금"이라며 "오늘은 예정된 대로 오후 2시 정각이나 늦어도 2시30분까지는 본회의를 열어 표결을 진행할 것"이라고 밝혔다.

정 의장은 "야당도 오늘 본회의에는 모두 들어와 표결할 것으로 본다"며 "인준 절차가 잘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새정치민주연합 의원총회에서 본회의 거부로 결론이 나올 경우에도 "더 이상 어쩔 수가 없다. 여야가 합의한 의사일정을 마냥 미룰 수는 없는 것"이라며 새누리당 단독으로라도 표결을 진행하겠다는 입장을 분명히 했다.

정 의장은 애초 지난 12일로 예정된 이 후보자에 대한 인준표결을 새정치연합이 반대하자, 일단 일정을 미루되 설연휴 이전 처리하는 중재안을 제시해 중재를 이끌었다.

정 의장은 당시 16일에는 반드시 본회의를 열어 이 후보자에 대한 임명동의를 비롯해 계류중인 13개의 안건을 모두 처리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정 의장은 이날 오전 국군분당병원을 방문해 설을 앞두고 입원중인 군장병들을 위로한 뒤 오후에는 국회에 머물며 여야 의원총회 상황 등을 지켜볼 예정이다.

[신아일보] 온라인뉴스팀 webmaster@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