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北 국방위 "남한, 단호한 징벌로 다스릴 것"
北 국방위 "남한, 단호한 징벌로 다스릴 것"
  • 온라인뉴스팀
  • 승인 2015.01.25 13: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자료사진=연합뉴스, 기사와 관계없음)
북한이 남북관계의 대전환을 가져오기 위한 역사적 조치들에 남한이 계속 도전할 경우 단호한 징벌로 다스릴 것이라고 경고했다.

북한은 25일 국방위원회 정책국 성명을 내고 "북남관계만이 경색국면에서 벗어나지 못하고 있으며, 초보적인 대화 분위기조차 마련되지 못하고있다"며 이 같이 밝혔다.

조선중앙통신에 따르면 북한 국방위는 최근 사태와 관련, "남조선 당국은 우리가 내놓은 민족사적 조치들에 대해 제멋대로 해석하고 함부로 입을 놀리지 말아야한다"고 강조했다.

성명은 남한이 북한의 제의를 국제적 고립에서 벗어나기 위한 선택이라고 매도하고 경제 봉쇄에서 벗어나기 위한 궁여지책이나 남남갈등을 노린 평화공세라고 헐뜯고 있다면서 "우리의 진정과 의지를 왜곡우롱하지 말라"고 강조했다.

북한 국방위는 또 우리가 제안한 한반도종단철도 시범운영이나 민생·환경·문화 3대 통로 개설을 거론하며 "남조선 당국은 판판 다른 말과 행동으로 온 겨레를 실망시키는 죄악을 저지르지 말라"고 주장했다.

북한은 마지막으로 "조선반도의 긴장을 완화하고 평화적 환경을 마련하는 것은 민족의 숙원"이라면서 "남조선 당국이 우리의 민족사적 호소에 끝끝내 거역해 나서는 경우 단호한 징벌을 면치 못한다는 것을 똑바로 알아야 한다"고 위협했다.

[신아일보] 온라인뉴스팀 webmaster@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