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김영한 靑민정수석, 국회 운영위 출석요구 거부 '파장'
김영한 靑민정수석, 국회 운영위 출석요구 거부 '파장'
  • 장덕중 기자
  • 승인 2015.01.09 17: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기춘 실장 "응분의 책임 물어야"

▲ 김영한 청와대 민정수석 ⓒ연합뉴스
여야가 9일 청와대 김영한 민정수석의 국회 운영위 출석을 요구했으나 김 수석이 거부해 파장이 크다.

이 같은 가운데 여권에서는 김 수석이 국회 운영위 출석을 거부하며 사의를 표명했다는 이야기가 전해진 것으로 알려졌다.

새누리당 김재원 원내수석부대표는 회의에서 "이 사안은 비록 청와대에서 유출된 문건이 허위로 밝혀다 하더라도 그 사안이 민정수석실에서 벌어진 사안인만큼 민정수석 출석 필요하다는데 같이했다"면서 "주 질문이 끝나면 민정수석이 출석해 답변키로 여야가 합의했다"고 말했다.

이에대해 김기춘 대통령 비서실장은 "출석하도록 지시했는데 본인이 출석할 수 없다는 취지의 행동을 취했다"며 "국회에서 여야가 합의해서 출석을 요구하고, 비서실장이 지시한 데 대해 공직자가 응하지 않는다면 강력한 응분의 책임 물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신아일보] 장덕중 기자 djjang57@korea.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