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새정치 당대표 후보, 박지원·이인영·문재인 압축
새정치 당대표 후보, 박지원·이인영·문재인 압축
  • 김가애 기자
  • 승인 2015.01.07 17: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고위원, 전병헌·이목희·주승용·유승희·정청래·문병호·오영식·박우섭
내달 8일 전당대회서 대표 1명·최고위원 5명 선출 예정

▲ 7일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당대표 및 최고위원 선출을 위한 예비경선에서 새정치민주연합 당대표 후보로 선출된 3명의 후보가 결과 발표 후 단상에서 박수를 치고 있다. 왼쪽부터 박지원, 문재인, 이인영 후보. ⓒ연합뉴스

새정치민주연합 '2·8전당대회' 본선에 진출할 당대표 후보자가 박지원·이인영·문재인 후보 3명으로 추려졌다.

새정치연합은 7일 오후 국회 의원회관에서 당대표 및 최고위원 선출을 위한 예비경선대회(컷오프)를 열고 투표를 실시해 본선에 나설 대표 후보 3명, 최고위원 후보 8명을 확정했다.

그결과 당대표 예비경선에 출마한 박주선·박지원·이인영·문재인·조경태 후보 등 5명 가운데 박지원·이인영·문재인 후보가 컷오프를 통과했다.

이날 예선은 비상대책위원회인 임시 지도부와 고문단, 국회의원, 지역위원장, 광역ㆍ기초단체장, 시도의회 의장 등 378명의 중앙위원으로 구성된 선거인단이 대표 선거에 1인1표, 최고위원 선거에 1인3표를 행사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예선 투표에는 326명의 중앙위원이 참석했다.

문재인·박지원 후보는 사실상 컷오프 통과가 확실했다. 이 같은 상황에서 다른 후보자들이 세번째 자리를 놓고 치열한 경쟁을 벌였지만 결국 '리더십 전면교체'를 내세운 이인영 후보가 선택됐다.

▲ 7일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당대표 및 최고위원 선출을 위한 예비경선에서 새정치민주연합 당대표 및 최고위원 후보로 선출된 후보들이 손을 들어보이고 있다. 왼쪽부터 문병호, 정청래, 이목희, 전병헌(이상 최고위원 후보), 박지원, 문재인, 이인영(이상 당대표 후보), 주승용, 유승희, 오영식, 박우섭.(이상 최고위원 후보) ⓒ연합뉴스

최고위원 예비경선에서는 전병헌 이목희 주승용 유승희 정청래 문병호 오영식 의원 등 국회의원 7명과 박우섭 후보 등 8명이 컷오프 관문을 통과했고 노영관 후보만 탈락했다.

한편 이날 투표는 전자투표(터치스크린) 방식으로 치러졌으며 예비경선 결과는 개표 직후 당선인의 기호순으로 발표됐다. 단, 각 후보자의 순위와 득표수는 공개되지 않았다.

본선 후보가 확정됨에 따라 차기 지도부의 이념 좌표와 대여 노선, 공천개혁 등 혁신안, 계파주의 청산, 대권·당권분리 등 주요 현안을 둘러싸고 양강으로 여겨지는 문재인, 박지원 후보 간의 세대결이 격화될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예선을 통과한 후보자들은 오는 10일부터 내달 1일까지 17개 도시에서 열리는 시도당 대의원대회에 참석, 합동연설회를 갖는다.

새정치연합은 내달 8일 서울 올림픽공원 체조경기장에서 전대를 열고 대표 1명과 최고위원 5명을 선출한다.

[신아일보] 김가애 기자 gakim@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