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일기획, 신사업 전담 ‘비욘드 제일본부’ 신설
제일기획, 신사업 전담 ‘비욘드 제일본부’ 신설
  • 문경림 기자
  • 승인 2015.01.05 16: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본부장에 디캠프 센터장 지낸 이나리씨

 
제일기획이 올해 1월1일 자로 신규사업 전담조직인 ‘비욘드 제일(Beyond Cheil) 본부’를 신설했다고 5일 밝혔다.

새 조직 명칭에는 기존의 업역을 넘어 새로운 먹을거리를 찾자는 의미를 담았다.

이 조직은 지난해 사내 공모로 진행한 신규사업 발굴 프로젝트의 연장선에서 구축됐다.

대표이사 직속으로 신설된 비욘드 제일 본부는 본사 및 해외 40개국 글로벌 네트워크와 연계해 혁신적 비즈니스 아이디어를 발굴하고 사업화할 계획이다.

또 국내외 혁신적 스타트업(창업회사)과의 협업·투자도 검토한다.

비욘드 제일 본부장으로 은행권청년창업재단 기업가정신센터장(디캠프 센터장)을 지낸 이나리 상무(46·사진)를 영입했다.

이 상무는 언론인 출신으로 국내 최초 복합창업 생태계 허브인 디캠프(D.CAMP)를 성공적으로 출범시킨 창업분야 전문가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