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朴대통령 지지율 39.7%… 집권후 최저
朴대통령 지지율 39.7%… 집권후 최저
  • 온라인뉴스팀
  • 승인 2014.12.15 15: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리얼미터 조사… '문건 파동' 속 6.6%P 급락
▲ 박근혜 대통령이 12일 오후 부산 벡스코에서 열린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 공동기자회견에서 공동성명을 발표하고 있다. ⓒ연합뉴스

박근혜 대통령의 국정수행 지지도가 지난해 2월 취임 이후 최저치로 떨어졌다.

15일 여론조사기관인 리얼미터에 따르면 지난 8~12일 성인 남녀 2500명을 대상으로 한 주간 전화 여론조사(신뢰수준 95%±2.0%p)에서 박 대통령의 지지율은 전주보다 6.6%포인트 급락한 39.7%를 기록했다.

이는 박 대통령 취임 이후 매주 실시해온 이 회사 여론조사에서 가장 낮은 지지율 수치이다. 국정 수행 부정 평가는 6.3%포인트 상승한 52.1%에 달했다.

리얼미터는 박 대통령의 지지율 하락이 비선 실세의 국정 개입 논란 때문인 것으로 분석했다.

지지 정당별로는 새누리당 지지층(5.7%포인트 하락)과 무당층(5.4%포인트 하락)의 지지율이 가장 크게 떨어졌고, 이념 성향별로는 보수층(10.6%포인트 하락)과 중도층(6.6%포인트 하락)에서 큰 폭으로 하락했다. 이는 '집토끼'로 불리는 기존 지지층의 민심 이반 현상이 두드러진 것으로 보인다.

여당인 새누리당의 정당 지지도 역시 이번 정부 들어 두 번째로 낮은 수치를 기록했다.

새누리당 지지율은 전주 대비 3.7%포인트 하락한 38.9%를 기록, 세월호 참사 여파로 최저치인 38.1%까지 급락했던 5월 첫주의 지지율과 비슷한 수준을 보였다.

다만 새정치민주연합도 0.2%포인트 오른 22.9%로 보합세에 머물러 큰 반사 이익을 누리지는 못한 것으로 나타났다.

[신아일보] 온라인뉴스팀 webmaster@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