담배출고가에 77% 개별소비세 부과
담배출고가에 77% 개별소비세 부과
  • 온라인 편집부
  • 승인 2014.09.15 21: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년 1월1일부터 시행...정부 입법예고

내년 1월1일부터 담배 출고가에 77% 수준의 개별소비세가 부과된다. 

기획재정부는 이런 내용 등을 담은 개별소비세법 일부개정법률안을 15일 입법예고했다. 

기재부는 개별소비세 과세 대상에 담배를 추가하기로 하고 세율은 출고가격의 77%로 정했다. 

이에 따라 내년 1월1월부로 담뱃값이 기존 2천500원에서 4천500원으로 2천원 인상되면 4천500원 중 세금과 유통 마진을 제외한 출고가격(772원)의 77%인 594원이 개소세로 부과된다. 

즉 담배 1갑을 사 피울 때마다 594원의 개소세를 내는 셈이다.

정부는 법 시행 후 제조장에서 반출되거나 수입 신고되는 분량부터 개소세를 부과하기로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