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원서 실종된 장애 아동 폐건물서 숨진 채 발견
창원서 실종된 장애 아동 폐건물서 숨진 채 발견
  • 창원/이재승 기자
  • 승인 2014.02.24 11: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아일보=창원/이재승 기자] 지난 10일 경남 창원의 한 특수학교에서 실종된 장애 아동이 실종 15일 만에 끝내 숨진 채 발견됐다.

24일 오전 10시께 창원시 성산구 가음정동의 한 폐건물 지하 3층에서 정모(9) 군이 물에 빠져 숨져 있는 것을 수색하던 경찰과 소방 관계자 등이 발견했다.

해당 폐건물은 지상 9층, 지하 4층 규모로 지하 3층까지는 물에 잠겨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최근 학교 주변 일대 사설 폐쇄회로(CC)TV를 확보, 분석하던 중 실종 당일 오후 2시 26분 정 군으로 추정되는 아이가 폐건물로 들어가는 것을 확인하고서 이날 수색에 나섰다가 숨진 정 군을 발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