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 풍세서 AI 의심 신고
천안 풍세서 AI 의심 신고
  • 고광호 기자
  • 승인 2014.02.23 17: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아일보=천안/고광호 기자] 충남 천안에서 또 조류인플루엔자(AI) 의심신고가 들어와 방역당국이 역학조사에 나섰다.

23일 충남도에 따르면 이날 오전 천안시 동남구 풍세면 보성리의 한 산란계 농장에서 “밤사이 100여 마리가 갑자기 폐사했다”는 신고가 들어왔다.

도 가축위생연구소는 간이키트 검사 결과 AI 양성 반응을 보이자 분변 등 시료를 채취해 농림축산검역본부에 정밀 검사를 의뢰했다.

이 농장에서는 산란계 7만5천여 마리를 기르고 있다.

현재 도내에서는 부여와 천안, 청양, 논산에서 발생한 고병원성 AI로 인해 19개 농장에서 기르는 가금류 49만2천마리(닭 44만1천마리, 오리 5만1천마리)가 살처분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