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새해 해돋이 구름 사이로 볼 수 있을 것”
“새해 해돋이 구름 사이로 볼 수 있을 것”
  • 온케이웨더
  • 승인 2013.12.28 07: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케이웨더 “1월 1일 오후 중부 새해 첫눈 예상”
                   ▲ 강원도 고성군의 한 바닷가에 아침 해가 떠오르는 모습. ⓒ온케이웨더 박선주 기자
 
올해 해넘이와 다가오는 2014년(甲午年·갑오년) 새해의 해돋이는 구름 사이로 볼 수 있을 전망이다.
 
다만 새해 첫날인 1월 1일 중부지방은 기압골의 영향으로 오후부터 눈이 내릴 것으로 보인다. 새해 첫 날 내리는 눈은 ‘서설(瑞雪)’로 ‘상서로운 눈’이라는 뜻이 담겨져 있다.
 
민간기상업체 케이웨더는 “올해 마지막 날인 31일 우리나라는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어 해넘이 시간대 전국에 대체로 구름이 많겠으나 구름 사이로 해넘이를 볼 수 있을 것”이라고 예보했다.
 
일몰시간대의 지역별 기온은 서울 -1℃ , 인천 0℃, 강릉 1℃ 등으로 중부지방은 0℃ 내외를 보이겠다. 남부지방은 부산 6℃, 울산 5℃, 해남 4℃ 등으로 큰 추위는 없을 전망이다.
 
31일 해가 가장 늦게 지는 곳은 전남 신안의 가거도로 일몰시간은 오후 5시 40분이다. 내륙에서는 전남 진도의 가학리로 오후 5시 35분께 해넘이를 볼 수 있겠다.
 
주요 지역별 일몰시간은 서울 오후 5시 23분, 부산 오후 5시 22분, 울산 오후 5시 19분 등이다. 특히 해남·진도 등 남해안과 부산·울산·포항 등 영남지방과 제주도 지방은 구름이 조금 지나면서 해넘이를 감상하기에 알맞겠다.
 
▲ 12월 31일 지역별 일몰시간 및 예상기온 <자료=케이웨더>
 
2014년 새해 첫날인 1월 1일에도 전국에서 구름사이로 떠오르는 해를 볼 수 있을 전망이다. 단 중부지방은 이날 오후부터 눈이 내려 2014년 갑오년을 축하하는 서설(瑞雪)로 뒤덮일 것으로 보인다.
 
케이웨더는 “새해 첫날 중부지방은 북쪽을 지나는 기압골의 영향을 받겠고 남부지방은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겠다”며 “서울을 포함한 중부지방에서는 해돋이 시간대에 대체로 구름이 많을 것으로 보여 구름 사이로 해돋이를 감상할 수 있겠고 오후부터는 새해 첫 눈이 예상된다”고 예보했다.
 
이날 아침 중부지방은 구름이 많겠지만 영남지방과 동해안, 제주도지방은 대체로 맑아 해돋이하기에 좋은 날씨가 예상된다.
 
우리나라에서 새해 가장 먼저 해가 뜨는 곳은 독도로 예상된다. 독도의 일출시간은 아침 7시 26분이며 육지에서는 울산 간절곶으로 아침 7시 31분께 해를 볼 수 있을 전망이다.
 
▲ 2014년 1월 1일 지역별 일출시간 및 예상기온 <자료=케이웨더>
 
일출시간대 기온은 서울 -3℃, 강릉 -2℃, 포항 0℃ 부산 1℃ 등의 분포로 평년보다 1~4℃ 가량 높은 기온 분포를 보여 큰 추위는 없을 전망이다.
 
1월 1일 서울의 평년 최저기온은 -5.4℃였고, 최근 10년간의 최저기온은 -6.4℃였다. 지역별 최근 10년간의 일최저기온은 부산 -1.9℃, 울산 -3.9℃, 해남 -4.0℃  등이었다.
 
▲ 지역별 1월 1일 최저기온 통계(℃) <자료=케이웨더>
 
한편 새해 해돋이 주요 명소의 일출시간은 서울 남산 아침 7시 37분, 북한산과 인왕산 아침 7시 45분으로 각각 전망된다.
 
그 밖의 지역은 정동진 아침 7시 39분, 경포대 아침 7시 40분, 설악해맞이공원 아침 7시 42분으로 예상된다. 부산 해운대는 아침 7시 32분, 울산 간절곶은 아침 7시 31분, 포항 호미곶은 아침 7시 32분에 새해 첫 해가 떠오를 것으로 보인다.
 
▲ 해돋이 주요 명소 일출시간 및 예상 하늘상태 <자료=케이웨더>
 
케이웨더에 따르면 12월 31일 평년값(최근 30년간)을 통계 낸 결과 서울·인천·강릉·부산·울산·포항에서 해넘이를 보기 좋았던 날이 70% 이상이었고, 군산·목포는 50% 내외였다. 제주도는 해를 보기 좋았던 날이 13%에 불과했다.
 
또한 새해 첫날 해돋이를 보기 좋았던 날은 서울·부산·울산에서 70% 이상이었던 것으로 나타났고, 서산과 제주도는 20% 이하로 해를 보기 좋았던 날이 드물었다.
 

 박선주 온케이웨더 기자 parkseon@onkweath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