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손학규 “총선에서 민생 제일주의 제시해야”
손학규 “총선에서 민생 제일주의 제시해야”
  • 신아일보
  • 승인 2008.03.18 18: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손학규 통합민주당 대표는 18일 “1% 특권층만을 위한 정부의 경제정책은 경제 살리기를 바라는 국민의 여망과는 거리가 먼 것”이라며 “이명박 정부를 뽑았던 국민의 여망을 이제 우리가 채워야 한다는 자세로 선거에 임해야 한다”고 밝혔다.
손 대표는 이날 오전 서울 당산동 당사에서 총선기획단 회의를 열고 “변화의 형식이 (대통합민주신당과 구 민주당의)통합이었고 공천혁명이었다면 그 그릇의 내용은 민생 제일주의다. 국가를 안정시키고 국민에게 실질적 도움주는 민생 제일주의가 총선에서 우리가 제시해야할 변화의 내용”이라며 이 같이 말했다.
손 대표는 “대선이 누가 대한민국을 이끌 것인가를 묻는 것이라면 총선은 어떻게 대한민국을 바꿀 것인가의 문제”라며 “서민과 중산층을 위한 구체적 정책, 매니페스토로 민생에 접근하는 새로운 변화된 모습으로 정부의 잘못을 바로잡는 대안정당이 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