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해보건소, 치매조기검진 사업 연중 실시
진해보건소, 치매조기검진 사업 연중 실시
  • 진해/박민언 기자
  • 승인 2013.04.18 16: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창원시 진해보건소 치매상담센터는 60세 이상 어르신의 치매예방 및 증상 개선을 위해 치매조기검진을 연중 실시한다.

진해보건소 치매상담센터 관계자는 “기억력이 현저하게 저하된 경우 그냥 나이가 들어서라고 생각하지 말고 보건소를 찾아가 인지기능검사를 받고, 특히 치매 위험군인 75세(1938년) 이상 어르신 및 독거 어르신의 경우 매년 검진을 받을 것”을 권하고 있다.

이를 위해 치매상담센터는 검진 안내 우편물을 발송하고 거동불편 독거어르신의 치매검진을 위해 노인종합복지관과 연계한 집중적인 선별검사와 선별검사결과 인지저하가가 의심되는 경우 거점병원인 서울신경과 내과(진해구 소재)에 의뢰해 무료로 진단검사를 실시할 계획이다.

아울러 조기검진 대상자 중 치매진단을 받고 치료약을 복용할 경우 선정기준에 적합하면 월 3만원 범위 내에서 치매치료관리비등을 지원받을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