靑 “北 ‘불장난’ 가능성”
靑 “北 ‘불장난’ 가능성”
  • 최우락 기자
  • 승인 2013.03.07 17: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방태세 빈틈 없어야”
허태열 청와대 비서실장은 7일 북한의 무력도발 가능성에 대해 “빈틈없는 국방태세를 견지해야 한다”고 각 수석들에게 당부했다.

허 실장은 이날 오전 청와대에서 주재한 수석비서관회의를 통해 국정 현안에 논의하면서 “유엔 안보리의 대북제재 결의안 채택을 계기로 북한이 무력도발을 포함해 불장난을 할 수 있는 만큼 빈틈없는 국방태세를 견지해야 한다”고 말했다고 윤창중 청와대 대변인이 브리핑을 통해 전했다.

허 실장은 또 “국회의 정부조직개편안 처리 지연으로 장관 교체가 늦어지고 있는 상황에서 자칫 공직기강이 해이해질 수 있다”며 “각 수석들은 공직기강 문제에 각별히 신경을 써야 할 것”이라고 당부했다.

아울러 “해빙기 안전사고에 대비해 철저한 현장검증을 심시함으로서 예방에 만전을 기해야 할 것"이라며 “서민경제가 어려운 만큼 물가안정과 민생경제에 만전을 기해 달라”고 말했다.

이날 회의에서 유민봉 국정기획수석은 각 부처별로 연속적으로 추진하고 있는 60대 국정현안을 국무총리실로부터 보고받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