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진로, 재상장 신청
진로, 재상장 신청
  • 신아일보
  • 승인 2008.01.09 16: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상장폐지 5년만에
진로가 상장폐지된 지 5년만에 재상장을 신청했다. 진로는 재상장을 위한 상장예비심사청구서를 한국증권선물거래소에 제출했다고 9일 밝혔다.
진로는 IMF 당시인 1997년 9월에 부도를 맞은 뒤 2003년 1월에 상장폐지됐다. 이후 2003년 5월부터 법정관리가 시작됐으며, 2005년 6월에 하이트맥주 컨소시엄이 진로 인수 본계약을 체결했고 같은 해 9월에 법정관리가 끝났다.
진로 측은 그동안 기업가치를 높이려는 노력을 통해 지난해 3분기 순이익 346억원을 달성, 부도이후 처음으로 자본잠식 상태에서 탈출한 점과 서초동 주변건물을 매각한 점 등을 제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