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정동영, 단일화 관련 “백지상태서 최선”
정동영, 단일화 관련 “백지상태서 최선”
  • 신아일보
  • 승인 2007.12.03 18: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통합민주신당 정동영 후보는 3일 문국현 후보와의 단일화와 관련 “형식과 내용에 일절 구애됨이 없이 백지상태에서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정 후보는 이날 울산시내 한 식당에서 오찬 뒤 기자들과 만나 “대선에 이기기 위해서는 좋은 세력 좋은 철학 좋은 경제가 필요하고 이를 위해 대통합하고 연합해야 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이제 대선이 보름 남았다. 내일 투표로 치면 범죄혐의 꼬리표가 붙은 대선후보가 당선되게 되었다”며 “지금 상황은 엄중하다는 것을 잘 알고 있다. 개인 후보의 승패를 넘어서 대한민국의 운명이 다가오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범죄 꼬리표를 달고 있고 부패하고 거짓말을 하는 대통령을 허용하느냐 차단하느냐의 인식을 갖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신당이 양보해야 할 부분을 묻는 질문에는 “고민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