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신당 ‘통합·단일화’ 협상단 구성
신당 ‘통합·단일화’ 협상단 구성
  • 신아일보
  • 승인 2007.11.14 18: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통합민주신당은 14일 “민주당과의 통합 및 후보단일화를 위한 ‘4자회동'의 뜻을 존중한다"며 협상단을 구성했다.
신당은 이날 오전 영등포 당사에서 고문 선대위원장단 최고위원 연석회의와 최고위원회의를 잇달아 열고 이같이 결정했다.
이낙연 대변인은 “협상단은 당내에서 제기된 여러 의견들을 충분히 감안할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협상위원장에는 오충일 대표, 협상단장에는 문희상 의원, 부단장에 정세균 의원이 선임됐다.
단원에는 정균환 김상희 최고위원과 정동채 사무총장, 이강래 의원, 이호웅 전 의원, 간사는 임종석 의원으로 결정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