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근혜 “투명한 공천 노력해야”
박근혜 “투명한 공천 노력해야”
  • 최휘경 기자
  • 승인 2011.07.19 17: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년 총선 지역구 출마 시사
한나라당 박근혜 전 대표<사진>가 19일 내년 총선과 관련, “국민에게 인정받는 정책적 노력, 공천을 투명하게 하기 위한 노력을 해야 한다”고 말했다.

박 전 대표는 이날 오후 2011 대구세계육상선수권대회가 열리는 대구스타디움을 시찰한 뒤 기자들과 만나 “지금은 지원유세를 이야기할 때가 아니라 먼저 진정성 있게 노력하는 것이 중요하고 거기에만 몰두해야 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박 전 대표는 또 “유권자께 약속드린 것이 있는 만큼 끝까지 신뢰를 지킬 것”이라며 내년 19대 총선 때 자신의 지역구인 대구 달성에 출마하겠다는 뜻도 밝혔다.

앞서 일각에서는 박 전 대표가 내년 총선을 지원하기 위해 비례대표로 나서거나 아예 총선에 출마하지 않을 수도 있다는 관측이 나오기도 했다.

그는 “최근 총선과 관련해서 이렇게 저렇게 할 것이라고 나온 것은 모두 오보”라며 총선 지역구 불출마설을 일축했다.

박 전 대표의 대변인격인 이정현 의원은 “박 전 대표는 1998년 4·2 재보선으로 정계에 입문할 때부터 98년 보궐선거에 출마할 당시부터 지역을 지키겠다고 말해왔다”며 “매번 선거 때마다 상대 진영에서는 박 전 대표가 계속 지역구를 떠날 것이라고 했지만, 박 전 대표는 유권자와의 약속과 신뢰를 계속 지켜가겠다는 의미”라고 전했다.

<신아일보>